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

통합예약
소장품 소장품 100선

소장품 100선

앙부일구
앙부일구
앙부일구
앙부일구

과학

앙부일구

仰釜日晷

  • 유물번호

    창덕12943
  • 연대

    조선
  • 재질

    청동
  • 크기(cm)

    높이: 19cm, 지름: 24.4cm, 경침길: 9.1cm, 태길: 24.5cm
  • 지정현황

    보물

첨부파일 :

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

국립고궁박물관이 창작한 앙부일구 저작물은 '공공누리' "출처표시"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.

1434(세종 16)에 장영실, 이천, 김조 등이 만들었던 해시계이다.
앙부라는 명칭은 그 형태가 하늘을 우러르는[] 가마솥[] 같다고 해서 붙여진 것이다. 오목한 시계판에 세로선 7줄과 가로선 13줄을 그었는데 세로선은 시각선이고 가로선은 계절선이다. 해가 동쪽에서 떠서 서쪽으로 지면서 생기는 그림자가 시각선에 비춰지는 것을 보면 시간을 알 수 있도록 하였다. 또 절기마다 태양에 고도가 달라지기 때문에 계절선에 나타나는 그림자 길이가 다른 것을 보고 24절기를 알 수 있다.
조선시대의 대표적인 해시계로 시각선과 계절선을 나타내는데 효과적이며, 과학 문화유산으로서도 가치가 큰 유물이다. 또한 글을 모르는 백성들을 위해 12지신으로 그림을 그려서 시간을 알 수 있도록 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.

앙부일구 구조 : 24반위, 24절기, 절기선, 시반,영침(시침), 시간표시(12지신), 용주,십자수부

관련정보